EN

식품과 음료

식음료 산업의 입자 크기 분포 테스트는 품질 및 생산 효율성을 개선하는 데 필요한 데이터를 제공합니다.
식품 음료 업계의 실적은 제품의 품질 안전과 밀접한 관계를 가진다. 진일보 한 도전은 감각적 품질, 보증 기간, 안정성, 과정적 안정성과 품질 통제를 포함한다. 식품의 형태가 다양하며, 고체, 액체, 가루, 가루와 점성 유액을 포함하고, 어떤 것은 중간 생산단계에 있는 식품이 가루 모양이다.  입도 분석기는 과학적인 데이터를 제공하여 중후 반, 후기 생산 목표에 도달 하도록 보장하고 과학적이고 효과적인 품질을 제공 할 수 있다.
입도를 엄격히 조절해야 하는 예 중 하나는 초콜릿을 만드는 것이다. 첫 단계에서는 초코주라는 걸쭉한 파스텔로 만들고, 초콜릿의 알 크기는 현재 약100미크론이다. 완성품 초콜릿에서 알갱이 모양의 맛이 나지 않도록 다시 한번 갈아, 입자 크기를 약18미크론으로 줄이는것이 필요하다. 혀는 18미크론이나 좀더 큰 알갱이를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코코아라면 초코주는 한층 더 압착 케이크로 가공돼 카카오 지방이 생산된다.  초콜릿주나 초콜릿주 덩어리는 높은 스트레스를 받아 액압기에 넣어 맑은 골드리퀴드 카카오 지방을 배출한다.  나머지는 눌러서 식히고, 빻아서 코코아 가루로 칩니다.  이 단계에서는 초코주와 다른 성분이 초콜릿의 종류와 질에 따라 함께 문지른다.  코코아 액은 카카오 지방과 설탕을 섞어 분유 고체와 설탕의 입자 크기를 줄여 필요한 미세크기까지 줄여 정제한다.  코코아 가루나 '품질' 과 카카오 버터 (카카오 버터를 첨가해 식감을 개선하고 밀착력을 낮추는 것) 와 다양한 술을 혼합해 다양한 종류의 초콜릿을 만든다. 레시틴은 카카오 지방보다 훨씬 저렴한 유화제로, 1톤당 2577달러 (1577파운드/톤) 로 초콜릿의 밀착도를 낮추는데 사용되며, 이에 필요한 추가 코코아 지방을 줄이는데도 쓰인다.
이 재료는 몇시간 동안 섞을 수 있다.  그 다음에 얻은 혼합물을 건조시켜 빵부스러기를 만 들고 다음 단에서 더 많은 코코아 버터를 갈아 부드러운 초콜릿 가루를 만든다. 이 단계는 코코아 덩어리의 입자 크기를 25에서 30미터로 줄인다.  원하는 초콜릿은 부드러워질수록 압연 공장에서 쓰는 시간이 많아진다.
고체, 액체, 현탁액 등 어떤 형태일지라도 Bettersize 입도 분석기는 아래와 같은 장점이 있다.
・ 새 레시피의 입도, 입형, 신속하게 측정.  신제품 개발에 기여.
・ 제분과 펠릿팅의 최적화.  
・ 생산 제어, 레시피의 일치성을 확보.  
・ 품질 제어, 생산량 향상에 기여.